‘허수봉 트리플 크라운’ 현대캐피탈, 박상하 빠진 삼성화재 완파

현대캐피탈이 허수봉의 데뷔 첫 트리플 크라운 활약에 힘입어 완승을 거뒀다.

현대캐피탈은 19일 대전 충무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0~2021 V-리그 남자부 5라운드 경기에서 세트 스코어 3-0(26-24, 25-19, 25-17)으로 꺾었다. 허수봉이 백어택, 블로킹, 서브 에이스 3개씩 포함 21득점을 폭발하며 개인 첫 트리클 크라운으로 맹활약했다.

시즌 13승17패가 된 6위 현대캐피탈은 승점 35점이 됐다. 삼성화재와 맞대결도 4승1패 우위. 반면 주장 박상하가 학교 폭력 의혹으로 빠진 삼성화재는 5승25패 승점 21점으로 7위 자리가 굳어졌다.

1세트는 현대캐피탈의 역전극. 세트 중반까지 12-17로 뒤졌지만 허수봉과 다우디의 공격이 살아나며 야금야금 따라붙었다. 24-24 듀스를 만든 뒤 다우디의 시간차 공격으로 세트 포인트를 만든 현대캐피탈은 허수봉의 강력한 서브 에이스로 1세트를 끝냈다.

2세트도 초반에는 삼성화재 분위기였지만 1세트와 마찬가지로 현대캐피탈의 뒷심이 셌다. 16-15에서 차영석의 속공과 블로킹으로 분위기를 탄 현대캐피탈은 허수봉과 다우디도 블로킹에 가담하며 삼성화재의 기를 꺾었다. 25-19로 현대캐피탈이 2세트도 가져갔다. 허수봉이 2세트에만 7득점을 몰아쳤다.

결국 3세트에 경기가 끝났다. 허수봉이 3세트에만 서브 에이스 2개 포함 8득점을 폭발하며 경기를 지배했다. 일찌감치 현대캐피탈 쪽으로 승부가 기울었고, 3세트는 25-17로 싱겁게 끝났다.

현대캐피탈은 허수봉이 21득점으로 맹활약한 가운데 다우디와 김선호가 각각 12득점, 9득점으로 뒤를 이었다. 최민호가 5개를 잡은 블로킹에서도 현대캐피탈이 15-1로 절대 우세를 보였다. 삼성화재는 신장호가 11득점을 올렸으나 부상에서 돌아온 마테우스가 7득점에 그치며 완패를 당했다.

해외배팅사이트 골인벳  한국 은 카지노, 스포츠배팅 및 게임을 할 수 있는 플랫폼 입니다. 라이브 카지노, 슬롯, 로또, 스포츠 토토 등 다양한 종류의 게임을 지원하고 있으며, 회원들에게 여러가지 서비스 및 프로모션을 제공하려 노력합니다.

더 흥미로운 스포츠 뉴스보기: https://sportgame.asia/  

Trả lời

Email của bạn sẽ không được hiển thị công khai. Các trường bắt buộc được đánh dấu *